본문 바로가기

간추린 헤드라인 뉴스

📰2021.10.07.목요일 간추린 & 헤드라인 뉴스💻

⏬2021.10.07. 목요일 헤드라인 뉴스 ⏬

1. 검찰, 화천대유 前대표·천화동인 1호 대표 조사

2. 공수처, '고발 사주' 의혹 조성은-김웅 통화 녹취 복구

3. 오세훈 '내곡동·파이시티' 허위사실 공표 무혐의

4. 노벨화학상에 '분자 만드는 고정밀 도구' 개발 맥밀런 등 2명

5. 보이스피싱 원조 '김미영 팀장' 총책 필리핀서 검거

6. 코로나 심각한데…"수방사 회관서 매일 10∼30명 음주회식“

7. 홍남기 "양도세 인하, 매물과 큰 연관성 없어“

8. 박형준 불법사찰 관련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기소

9. "영화의 바다로" 부산국제영화제 2년만에 현장 '팡파르’

10. [날씨] 전국 대체로 흐리고 곳곳 비

11. 문대통령 "실수요자 전세대출 어려움 없도록 노력해달라“

12. 겹악재에 증시 시총 사흘간 150조원 증발

13. 주중대사 "'오징어 게임' 중국 60여개 사이트 불법 유통“

14. 개인정보 빼돌려 국민지원금 가로챈 사회복무요원 입건

15. '김건희 주가조작' 관계자 1명 구속…"범죄 혐의 소명“

16. 정부 "경구용 코로나19 치료제 2만명분 확보, 추가 물량 협상중“

17. 하나은행 대장동 수수료 논란…고승범 "검경 수사 지켜보겠다“

18. 상속세 납부 위해 법원에 공탁 삼성家 삼성전자 주식 5조 규모

19. 여수서 잠수 실습 고교생 바다에 빠져 숨져…해경 조사

20. 원인철 "북한 공격시 한미 모든 능력 발휘해 억제·대응“

21. 경남 하동 북북동쪽서 규모 2.5 지진…올해 10번째 규모

22. 문대통령 "예민한 문제는 사법부 판결로 방향…중요한 역할“

23. "왕릉 옆 무허가 아파트 철거" 靑 청원 20만명 동의

24. '윤창호법'에 주춤했던 음주운전 교통사고 다시 증가

25. '천정부지' 천연가스 대체연료 LPG·중유 가격도 급등

26. 삼계탕 닭고기 가격담합 7개사 과징금 251억원…하림·올품 고발

27. 3분기 물가 2.6%↑ 9년여만에 최고…계란·휘발유·전셋값↑

28. 주민등록상 '1인 세대' 936만으로 최다…사상 첫 비중 40% 돌파

29. 네이버 한성숙, 직원 사망 책임자 징계 묻자 "그냥 본인이 사임“

30. LH 전·현직 연루 5개 법인, 217억원 규모 부동산 투기

31. 경기도 공공버스 파업 초읽기…찬반투표 79.8%로 가결

32.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옥중 편지'…총파업 참여 독려

33. 여친 폭행해 숨지게 한 30대 상해치사 구속기소

34. "동해 대화퇴 어장서 대공미사일 장착 北당국 선박 확인“

35. 북한, 북중수교 72주년 맞아 "세상이 부러워하도록 친선 강화“

36. '파산위기' 헝다, 소송 휘말리나…수수료 결제 못해 2건 피소

37. 검찰, 'SNS서 야권후보 비난' 진혜원 검사 기소

38. "스마일게이트, 직원 괴롭혀 퇴사 유도…공황장애 증상도“

39. "사람 죽이려고…" 산책 커플에 흉기 휘두른 30대 구속 송치

40. 아파트 유리창 청소노동자 사망에 입주민 애도 이어져

41. 피살된 은평구 공인중개사 딸에게 쏟아진 조롱·협박

42. 오징어 게임속 '이정재 깐부' 오영수, 깐부치킨 광고모델 거절

43. '뷔페 소스통에 세제'…경찰, 콘래드호텔 직원들 송치

44. 아픈 친구들 양호실 데려다주던 10살 소녀, 코로나로 숨져

45. 실종 7살 아이, 택시회사 동보메시지 덕 3시간 만에 찾아

46. "중학생 동생이 학폭으로 430대 맞아"…교육당국·경찰 확인나서

47. 핼러윈은 녹색 운동복이 점령한다…미국서 '오징어게임' 특수

48. '갯마을 차차차' 촬영지 관광객으로 몸살…"방문 자제해달라“

49. "태극기·오얏꽃 문양 찍힌 대한제국 여권 보세요“

50. 브라질 축구선수, 경기 중 심판 머리 발로 차 경찰에 체포